봄싹(Spring Sprout) 스웨거 스터디에서 '스프링 어디까지 써봤니?' 라는 다소 건방지 주제로 발표를 했습니다.

정확한 속뜻은 제가 어디까지 스프링을 사용을 하고 있는지에 대해서 공유하는 자리였습니다.
제가 그 동안 Spring @MVC를 사용해 웹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면서 스프링을 어떻게 사용하고 있는지에 대한 내용으로 구성했습니다.

아마도 스프링을 더욱 잘 이해하고 사용하시는 분들이 보시기에는 많이 부족한 내용이었으리라고 생각됩니다.

저만의 고집이 녹아들어 있는 코드들이라서 아마도 마음에 안드시는 분들고 계실거라고 생각됩니다. 코드보다는 스프링의 @MVC 기술들을 어떻게 사용했는지에 대해서 주로 보시면 좋겠습니다.

발표에 사용한 장표는 Google Docs에 공개로 올려두었고, 소스코드는 Github에 올려두었습니다.

스프링 어디까지 써봤니?.PDF

스프링 어디까지 써봤니? - Source Code

Posted by Arawn Trackback 1 : Comment 3
지난 11월 25일에 진행된 DevOn에서 KSUG 대표로 발표를 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처음에는 주제를 'Spring @MVC의 Controller와 Data Binding"로 잡았으나, DevOn 행사에서 세부적인 개발 기술을 다루기에는 적합하지 않다라고 판단되어, Spring Social로 주제를 변경해서 발표를 했습니다.

요즘 어디를 가더라도 들을 수 있는 SNS에 대한 이야기와 애플리케이션에 SNS 서비스를 접목할때 어떤 것들이 필요한지, 그리고 Spring Social의 특징과 흐름에 대한 내용으로 구성했습니다.

발표자료는 Google Docs에 올려서 공개로 풀어두었습니다.

스프링소셜을 이용한 빠른 소셜앱 만들기.PDF

Posted by Arawn Trackback 6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