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가 푸른 초원에서 감자와 강아지를 키우고 싶어하는 독특한 소녀에게 책을 빌린지 어언 ...개월이나 흘렀습니다. ( 응? 얼마나 오래되었는지 정확하게 기간도 못 집어내겠군요. 최소 3개월은 된듯한... ㅠ ) 이제야 다 읽고나서 책에 관한 이야기를 써봅니다.

슬랙은 우리시대의 조직이 비용절감, 초과근무, 공격적인 일정, 거짓된 생산성 등이 '효율성' 이라는 이름으로 포장되어 운영되고 있다고 한다. 조직이 효율성을 추구하면 할수록 더욱 견고하고 바쁘게 움직이게 되는데 이것은 조직이 변화를 불가능하게 만들고 또한 조직을 정체 상태에 빠지게 만든다고 한다. 이 책은 조직이 '느슨함(여유)'을 가짐으로 조금 덜 효율적으로 만드는 대신에 기업을 민첩하게 변화에 대응하고 재창조를 통해 훨씬 더 큰 효과를 얻을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지식근로자에게 성장은 급여만큼 필수불가결한것입니다. 급여 없이 일할 것이라고 기대할 수 없는것 처럼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포함되지 않은 업무를 할 것이라고 기대해서는 안됩니다.

'빨리빨리' 정신을 가진 조직에는 끊임없이 지속되는 업무에 관한 '압박감'이 존재합니다. 이런 압박감이 근로자의 능력을 한계까지 끌어올릴 수 있을 것이라고 믿기 때문입니다. 이런 상황이 프로젝트의 공격적인 일정 수립으로 이어지고 곧 초과근무와 거짓된 생상성, 품질 저하, 이직 등로 확대되어 갑니다.   

이외에도 나쁜 관리자, 프로세스 강박증, 목표관리(MBO) 등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그리고 변화와 성장을 위한 이야기도 풀어놓고 있습니다.

이 책을 읽으면서 그 동안 제가 생각하던 여러가지를 정리할 수 있었고, 시야가 좁아 보지 못했던 부분까지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지금의 제 위치에서 모든걸 다 해볼 수는 없겠지만 조금씩 변화를 위한 행동을 모색해보아야겠습니다.

SLACK변화와재창조를이끄는힘
카테고리 경제/경영 > 경영관리 > 조직관리일반
지은이 톰 드마르코 (인사이트, 2010년)
상세보기


Posted by Arawn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